감기와 축농증이 다른 이유는 무엇일까요?
서브배너이미지
게시판 – 암보험관련 정보를 확인해보세요.

건강정보

입 냄새가 유독 지독한 사람이 있는데 이를 열심히 닦아도 냄새가 없어지지 않고 냄새가 고약하면 질환을 의심해야 합니다.
그렇다면 어떠한 질환이 입냄새에 영향을 미치는지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먼저 대표적인 것은 위염입니다.
위에 염증이 생기면 황화합물이라는 물질이 생깁니다.
황화합물은 악취를 유발하는데, 이것이 위에서 식도를 타고 입으로 올라와 입으로 전해집니다.
역류성식도염이 있어도 입 냄새가 심할 수 있는데 역류성식도염은 위산이 식도로 역류하는 질환입니다.
물이 입으로 역류하는 느낌이 자주 들고, 원인 모를 기침이 지속되면 역류성식도염을 의심해야 합니다.

 

장에 염증이 있어도 입 냄새가 날 수 있습니다.
장염은 장에 유해균이 많아지는 것이 원인으로 작용하는데, 이때 유해균이 만드는 가스가 혈액에 들어가면 폐에서 산소와 교환될 때 악취를 내뿜고 입까지 올라올 수 있습니다.


또한 당뇨병도 입 냄새를 유발합니다.

당뇨병이 심하면 우리 몸이 포도당 대신 지방을 에너지원을 사용하는데 이때 지방이 분해되면서 생성되는 케톤이라는 물질이 악취를 풍깁니다.

 

따라서 평소 양치질을 잘 하는데도 입냄새가 난다면 병원에 가서 정밀검사를 받는 것이 좋은 방법입니다.